대전일보 로고

대전 유성구, 골목 식당가 디지털 격차 줄인다

2021-01-14기사 편집 2021-01-14 14:51:24      박상원 기자 swjepark@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디지털 골목식당 컴맹 사장님 도우러 'IT청년들이 간다'
충남대지역협력본부, (사)한국외식업중앙회유성구지부와 업무협약 체결
청년IT지원단 구성…외식업소 등에 온라인 마케팅 환경 구축 지원

첨부사진1유성구가 14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충남대 지역협력본부, (사)한국외식업중앙회대전시유성구지부와 디지털 골목식당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왼쪽부터 김동욱 충남대 지역협력본부장, 정용래 유성구청장, 이형복 한국외식업중앙회유성구지부장. 사진=유성구 제공


대전 유성구가 14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충남대학교 지역협력본부, (사)한국외식업중앙회유성구지부와 '디지털 골목식당'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유성구가 올해 처음 추진하는 '디지털 골목식당'은 코로나19로 외식업 부문에서도 급격한 디지털화가 진행됨에 따라 정보화에 서툰 중·장년층 사장들의 디지털 역량 강화와 온라인 마케팅 서비스 도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협약을 통해 △유성구는 사업의 전반적인 주관과 행·재정적 지원을 △충남대지역협력본부는 지원단 선발, 지원대상업소 선정 및 진단 등 사업 운영을 △(사)한국외식업중앙회유성구지부는 사업추진에 필요한 인·물적 인프라를 제공하기로 했다. 협약 체결 후 충남대학교 지역협력본부는 오는 2월 중으로 청년IT지원단을 모집할 계획이며, 구성된 청년IT지원단은 4월부터 컨설팅을 요청한 500여개 외식업소 등을 대상으로 취약점을 분석하고 온라인 환경에 적합한 해결책을 제공할 예정이다. 구는 이번 사업이 소상공인에게는 맞춤형 디지털 경제환경 구축을, 미취업 청년들에게는 관련 분야 일자리 경험을 제공해 디지털을 매개로 세대 간 연대와 협력의 계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박상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wjepark@daejonilbo.com  박상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