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 대표 메타댄스프로젝트 무용단, 전국무용제 대통령상 영예

2020-10-26기사 편집 2020-10-26 16:33:14      김동희 기자 innovation86@daejonilbo.com

대전일보 > 문화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5년만에 전국 1등 차지… 무대예술상 수상으로 2관왕

첨부사진1제29회 전국무용제에 대전시 대표로 참가한 메타댄스프로젝트 무용단이 25일 폐막식에서 최고상인 대통령상의 영예를 안았다. 사진 왼쪽부터 곽영은 메타댄스프로젝트 무용단 대표, 조남규 (사)한국무용협회 이사장. 사진=대전시 제공


제29회 전국무용제에 대전시 대표로 참가한 메타댄스프로젝트 무용단이 25일 폐막식에서 최고상인 대통령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수상으로 대전시는 5년 만에 전국무용제에서 전국 1등을 차지했으며, 무대 예술상까지 받아 2관왕을 기록했다. 강원도 원주에서 지난 17일부터 24일까지 열린 대회는 16개 각 시·도 무용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대표 무용단들이 참가해 열띤 경연을 펼쳤다. 특히, 메타댄스프로젝트 무용단의 수상작 'off station Ⅱ'는 물질의 풍요로움에 반해 정신은 황폐해져 가는 현대사회의 소외와 고립, 단절의 문제들을 감각적으로 그려내 호평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문화예술계가 어려운 시기를 보내는 가운데 고무적인 소식이 아닐 수 없다"며 "앞으로도 지역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여러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녹화영상은 제29회 전국무용제 유튜브 공식 채널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김동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novation86@daejonilbo.com  김동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