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민주당, 정세균 서울시장 선거 차출설에 "사실무근"

2020-10-19기사 편집 2020-10-19 17:26:39      백승목 기자 qortmd2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더불어민주당이 정세균 국무총리의 '내년 서울시장 재보궐 선거 차출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일축했다.

홍정민 원내대변인은 19일 국회 소통관 브리핑 후 기자들과 만나 '정 총리의 서울시장 후보 차출 논의를 당 지도부에서 했느냐'는 질문에 "논의된 바 없고 완전히 사실무근"이라고 답했다.

정 총리도 서울시장 보궐선거 차출설에 대해 "말도 안 된다"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일부 참모진은 정 총리에게 "총리직을 그만 두고 마지막 봉사하는 심정으로 진안군수를 하면 하는 거지, 서울시장이 말이 되느냐"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 진안은 정 총리의 고향이다. 이에 대해 정 총리도 "맞는 말이다"라고 했다는 전언이다.

정 총리가 6선 국회의원, 장관, 국회의장을 거쳐 국무총리직을 맡고 있는데 갑자기 서울시장 선거에 나서는 건 급이 맞지 않는다는 반응도 나온다.

이미 대권을 염두에 두고 있는 정 총리로선 서울시장 차출설을 조기에 일축하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서울=백승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qortmd22@daejonilbo.com  백승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