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문 대통령, 메이 전 英총리 접견... "코로나 이후 첫 중요외빈"

2020-09-16기사 편집 2020-09-16 17:26:38      송충원 기자 o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청와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세계지식포럼 참석차 방한한 테리사 메이 전 영국 총리를 청와대에서 접견하고 양국간 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접견에서 메이 전 총리에게 "코로나 사태 이후 처음 맞이하는 중요한 외빈"이라며 "특별한 의미가 있는 날"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영국은 한국전쟁에 많은 병력을 파병해 참전한 혈맹이면서 기본적이고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핵심적 파트너 국가"라며 "한국 국민은 대한민국의 평화를 지켜준 영국의 굳건한 우의를 다시금 확인했다"고 양국간 관계 발전에 관심을 당부했다.

이에 메이 전 총리는 "올해는 한국전 발발 70주년으로 한국의 자유를 위해 희생한 모든 사람을 기리는 해"라며 "한국전에 영국도 기여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화답했다. 그러면서 "한국은 세계에서도 모범적으로 코로나에 대응한 국가다. 대통령과 국민께 축하의 말씀을 드린다"며 "한국의 경험에 대해 듣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서울=송충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송충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