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교육청, 2020년 학교공간혁신사업비 26억원 편성

2019-12-11기사 편집 2019-12-11 17:42:03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교육청은 획일적인 학교 공간 재구조화를 위한 '2020년 학교공간혁신사업비'로 5개 사업에 총 26억 원의 사업비를 편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사용자참여설계 개념을 최초로 도입한 학교공간혁신사업은 사용자인 학생, 교사 등이 학교공간혁신촉진자와 함께 교육과정 속에서 공간에 대한 아이디어를 만들고 설계 과정에 직접 한다.

사업 대상학교는 미래형 혁신학교(산흥초, 성덕중), 공간수업프로젝트(대전관저고), 미래공감'숨'(대전원앙초, 우송중, 갈마중), 학점제형 공간혁신(대전성모여고), 영어놀이터(대전동산초, 대전관저초) 등이다. 모두 공개모집을 통해 선정했다.

남부호 부교육감은 "기존의 획일적인 학교공간들이 학습과 놀이, 휴식 등 균형 잡힌 삶의 공간으로 빠르게 변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