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LH대전충남지역본부, 대전 법동에 전국 최초 '전동휠체어 운전연습장' 설치

2019-10-10기사 편집 2019-10-10 17:53:03

대전일보 > 경제/과학 > 건설/부동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국토지주택공사(LH) 대전충남지역본부는 국내최초로 11일부터 대전법동3 영구임대 공동주택단지 내 '전동휠체어 운전연습장'을 설치·운영한다. 10일 전동휠체어 운전연습장에서 전동휠체어 이용자들이 이용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 = 한국토지주택공사(LH)대전충남지역본부 제공

한국토지주택공사(LH) 대전충남지역본부는 국내최초로 11일부터 대전법동3 영구임대 공동주택단지 내 '전동휠체어 운전연습장'을 설치·운영한다.

최근 지체장애인 중 전동보장구 보유자가 증가하고 있지만, 운전·조작 미숙으로 승강기추락사고, 전도사고 등 안전사고 또한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LH는 노약자 거주비율이 높은 영구임대 공동주택 특성상, 사용되고 있지 않은 단지 내 600㎡ 운동시설부지에 전동보장구 운전 연습라인과 경계 보호용 안전난간을 설치했다.

LH 관계자는 "전국 최초로 전동보장구 운전연습장 구축으로 안전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김대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