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경찰, 속도 하향 구간 무인단속 본격 운영

2021-03-08 기사
편집 2021-03-08 17:36:10
 장진웅 기자
 woong853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사건·법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경찰청은 내달 17일부터 '안전속도 5030' 무인교통 단속장비를 통한 과속 단속을 본격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안전속도 5030'은 시내 간선도로의 차량 제한속도를 시속 50㎞로 낮추는 정책이다.

해당 정책에 따라 지역 내 설치된 고정식 무인교통 단속장비 389대 가운데 현재 작동 중인 65대 외에 93대가 추가 운영된다.

또한 주택가 이면도로와 어린이 보호구역 등 보행자 안전이 강조되는 도로는 시속 30㎞로 제한된다.

다만, 시외에서 시속 70-80㎞ 속도로 진입하는 도로 등 일부 6개 도로는 시속 50㎞로의 급격한 제한속도 감소로 인한 운전자의 혼란을 방지하기 위해 시속 60㎞로 유지된다.장진웅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woong8531@daejonilbo.com  장진웅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