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주말 동안 강한 바람에 산불 주의

2021-02-25 기사
편집 2021-02-25 17:41:01
 김소연 기자
 so-year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주말 동안 건조한 날씨에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되면서 산불 피해 예방 등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25일 대전기상청에 따르면 26일 오후부터 오는 28일까지 대기가 건조한 가운데 기온이 오르고 습도가 낮아지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된다. 이 기간 충남 서해안은 시속 30-45㎞로 강한 바람이 불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시속 20-30㎞로 약간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측된다.

또한 이날 오전 10시를 기점으로 대전과 세종 지역에 건조특보는 해제됐지만, 26-28일 건조한 동풍이 불면서 다시 대기가 점차 건조해질 것으로 예보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동풍이 더욱 강해지며 대기가 건조해져 주말까지 충남권에 잦은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며 "산행 등 야외 활동 시 화기물 소지 또는 흡연을 자제하는 등 화재 예방에 철저히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한편, 26일 대전·세종·충남 등 충청권 아침 최저기온은 영상 0-3도이며, 낮 최고기온은 영상 13-15도로 전망된다. 27일 충청권 아침 최저기온은 영상 1-3도, 낮 최고기온은 영상 12-14도로 예상된다. 김소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o-yearn@daejonilbo.com  김소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