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국민의힘 대전시당 "코로나19 집단감염 재발방지책 마련해야"

2021-01-26 기사
편집 2021-01-26 17:47:29
 박영문 기자
 etouch84@daejonilbo.com

대전일보 > 정치 > 지역정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국민의힘 대전시당은 26일 대전 IEM 국제학교 코로나19 집단 감염과 관련, "관할 기관들이 서로 발뺌하는 모습이 어처구니 없다"고 말했다.

시당은 이날 논평을 통해 "교육청, 중구청 등 해당 기관들이 법의 사각지대 운운하며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시당은 또 "허태정 대전시장 또한 그동안 왜 이 시설이 법과 규정을 지키지 않고도 버젓이 운영될 수 있었는지 원인을 파악하고 잘못을 바로잡아야 하는 책임자 가운데 한 사람"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와 유사한 비인가 시설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하니 지켜볼 일"이라며 "교육청도 학원 혹은 학교 인가를 받지 않고 운영하는 불법 학원 및 교습소 등에 대한 일제 점검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당은 "이번 일을 거울삼아 또 다른 밀집 집합시설이 숨어있는 곳은 없는지 철저히 살펴보고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etouch84@daejonilbo.com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