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계룡건설, 설 명절 예비역 위문금 1000만 원 전달

2021-01-14기사 편집 2021-01-14 16:06:56      강정의 기자 justice@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승구 계룡건설 회장(왼쪽)이 박동철 육군 인사사령관에게 '예비역 설 명절 위문금'을 전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계룡건설 제공

한승구 계룡건설 회장은 14일 육군본부를 방문해 박동철 인사사령관(소장)에게 '예비역 설 명절 위문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 <사진>

이날 후원금 전달식에서 한 회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와병중인 예비역 분들에게 우리 사회가 보내는 감사의 마음이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계룡건설은 매년 설과 추석을 기해 육군에서 시행하고 있는 '와병중인 예비역 위문사업'을 후원해오고 있으며 지난해 설과 추석 명절에도 각각 1000만 원을 전달한 바 있다. 와병중인 예비역 위문사업은 명절을 맞아 병환으로 고생하고 있는 예비역들에게 육군참모총장이 서신과 위문금을 전달하고 쾌유를 기원하는 사업이다. 이밖에도 2011년부터 무주택 참전 유공자의 내집마련사업인 '나라사랑 보금자리사업'에 매년 1억 원씩 후원하고 있으며 1사 1병영 협약, 대민행사 등의 후원 사업에 참여하며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라는 경영 이념을 실천하고 있다. 강정의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ustice@daejonilbo.com  강정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