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건양대병원 산부인과 로봇수술 500례 돌파

2020-10-27기사 편집 2020-10-27 11:34:51      정성직 기자 noa858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건강/의료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중부권 단일 진료과 최단기간 최다수술 기록

첨부사진1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왼쪽 3번째)과 산부인과 김철중 교수(4번째), 김태현 교수(5번째)가 관련 의료진들과 로봇수술 500례 달성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건양대병원 제공


건양대병원 산부인과가 다빈치Xi 로봇수술 500례를 돌파했다. 27일 건양대병원에 따르면 김철중·김태현 산부인과 교수는 로봇수술을 도입한 2018년 첫 해에 129건, 2019년 211건, 올해 10월 현재까지 160건의 수술을 시행해, 중부권 단일 진료과로는 최단기간 최다수술을 기록했다.

수술 종류로는 자궁암, 난소종양, 자궁탈출증 등 부인암 및 각종 여성질환에 대한 로봇수술이 골고루 이뤄졌다. 500례의 로봇수술을 집도하면서 단 한 건의 합병증 없이 안전하게 수술을 시행했으며, 배꼽 부위 하나의 절개창으로 수술하는 단일공 로봇수술도 이뤄져 미용적 측면과 치료 만족도도 크게 높였다. 여성 질환은 골반 뼈에 의해 보호되고 있어 복잡하고 세밀한 수술을 필요로 하는 경우가 많은데, 로봇수술은 인체의 깊은 곳까지 섬세하게 수술할 수 있어 출혈과 합병증을 줄일 수 있으며, 가임기 여성의 경우 향후 임신 가능성도 높일 수 있다.

김철중 교수는 "로봇수술에 최적화된 시스템을 구축하고 집도의와 마취의, 간호사 등 구성원들의 팀워크가 이번 성과의 원동력"이라며, "앞으로도 로봇수술에 적용할 수 있는 질환 확대와 연구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noa8585@daejonilbo.com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