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성심당, 순도 99.99 골드바 피낭시에 케익 출시

2020-09-28기사 편집 2020-09-28 16:25:45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성심당이 내놓은 순도 99.99 골드바 피낭시에 케익. 사진=한국조폐공사 제공

성심당이 28일 조폐공사에서 만드는 골드바 모양을 딴 피낭시에 케익 '순도 99.99' 판매에 들어갔다. 피낭시에는 프랑스 빵의 한 종류로, 금괴 모양으로 만들어져 프랑스에선 피낭시에를 선물하며 금전운을 빈다.

성심당이 내놓은 '순도 99.99'는 조폐공사의 골드바가 완전무결한 순도 99.99%인 것에 착안해 이름 지어졌다. 순도 99.99는 피낭시에 8개가 금괴 모양의 케이스에 포장됐다. 성심당 전 매장에서 구입 가능하다.

성심당은 2014년 프란체스코 교황 방한 당시 식사빵을 만든 곳으로 알려졌다. 조폐공사와 성심당은 지난 9일 지역경제 활성화·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순도 99.99 판매액의 5%를 지역사회에 기부하기로 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성심당이 내놓은 순도 99.99 골드바 피낭시에 케익. 사진=한국조폐공사 제공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