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산림청, 숲으로 남북 잇는 '새산새숲 평화의 런' 개최

2020-09-20기사 편집 2020-09-20 15:30:16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산림청은 9·19 평양공동선언 2주년을 맞아 19일부터 29일까지 '새산새숲 평화의 런(달리기)'행사를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행사는 한반도 숲을 상징하는 초록색 신발 끈(평화의 끈)을 매고 숲을 달리며, 숲을 통해 한반도 평화의 염원을 모으고, 산림협력 등 미래를 국민이 함께 준비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19일 경기 파주(남북산림협력센터)를 시작으로 제주까지 전국 8개 주요 도시 숲길에서 펼쳐진다. 현장 행사는 달리기 동호인들이 9·19 평양정상회담일을 상징하는 9.19㎞ 숲길을 함께 달리고, 일반 국민은 이 기간에 각자 비대면으로 참여할 수 있다.

행사에 동참하려면 초록색 신발 끈을 매고 숲을 걷는 등 다양한 인증사진을 '새산새숲' 누리집(http://newforestkorea.org)이나, 자신의 누리소통망(SNS)에 올리면 된다. 평화의 끈은 누리집에서 신청할 수 있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whenikiss99@daejonilbo.com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