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조폐공사, 모바일 서천사랑상품권 서비스 개시

2020-03-31기사 편집 2020-03-31 15:46:36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국조폐공사의 스마트폰 앱 '착(Chak)'. 사진=조폐공사 제공

한국조폐공사는 31일 충남 서천군과 '모바일 서천사랑상품권'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모바일 서천사랑상품권은 조폐공사의 스마트폰 앱(App) '착(Chak)'을 통해 구입 할 수 있다.

사용자와 가맹점 모두 은행 방문 없이 QR코드 결제 방식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가맹점(소상공인)은 결제 수수료를 절감할 수 있고, 지자체는 지역사랑상품권(지역상품권) 관련 행정비용을 줄일 수 있다.

조폐공사의 블록체인 공공 플랫폼인 착(Chak)을 이용할 경우 농·어민수당 청년수당 등 각종 복지수당도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지급할 수 있게 된다.

조폐공사는 지난해 경기 시흥·성남, 전북 군산, 경북 영주, 충북 제천에서 모바일 지역상품권 서비스를 시작했다.

올해는 충남 서산·서천을 시작으로 상반기중 10개 이상 지자체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조폐공사는 정부의 코로나19 추가경정예산의 신속 집행을 위해 특별대책단을 구성, 지역상품권의 원활한 공급과 모바일상품권 서비스 확대에 노력하고 있다.

채종천 조폐공사 ICT사업처장은 "지역상품권을 발행하거나 모바일 지역상품권을 새로 서비스하려는 지자체에 대해선 공급시기와 시스템 구축기간을 평소의 절반으로 단축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