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철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총력 대응

2020-01-27기사 편집 2020-01-27 18:02:55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한국철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주요역과 열차에 대한 소독을 강화하는 등 총력 대응에 나섰다. 사진=한국철도 제공


한국철도(코레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확산 방지에 노력하고 있다.

코레일은 27일 오후 대전 사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긴급비상대책회의를 열고 대응상황을 점검했다.

코레일은 확산 방지를 위한 역사 소독을 매일 시행하고 열차는 운행 전·후 매일 1회 이상 소독하는 등 방역을 강화하기로 했다. 역 맞이방과 매표창구에는 손세정제를 비치하고 출입구에는 방역매트를 설치했다.

역사 전광판과 게시판, 열차 내 안내방송을 통해 감염병 예방행동 수칙도 알리고 있다.

직원에 대한 예방대책도 시행한다. 역 직원 및 접객 직원에게는 마스크를 지급해 착용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개방 운영 중이던 매표창구를 폐쇄형으로 운영해 감염 위험을 최소화 한다.

직원 무전기, 전화기 등 공용품에 대한 소독을 실시하고 역무실, 열차 등 접객 공간에는 의심환자 발생 시 체온 측정을 위한 체온계도 비치한다.

코레일 관계자는 "지자체 및 의료기관 등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