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박성효 전 대전시장, 총선 불출마 선언

2020-01-22기사 편집 2020-01-22 15:32:14

대전일보 > 정치 > 4·15 총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박성효 전 대전시장(자유한국당 대전 유성구 갑 당협위원장)이 22일 한국당 대전시당에서 총선 불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박영문 기자

박성효 전 대전시장(자유한국당 대전 유성구 갑 당협위원장)은 22일 "백의종군하며 당의 총선 승리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박 전 시장은 이날 한국당 대전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당에서 많은 혜택을 받은 만큼 젊은 후배들에게 기회를 물려주는 것 또한 제가 해야 될 일"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또 "이번 선거를 위해 뛰고 있는 많은 분들이 제가 대전시장 시절 대전발전에 함께 노력했던 분들"이라며 "이번에는 그 분들의 성공을 위해 도와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박 전 시장은 자신이 생각하는 이번 총선의 중요성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이번 총선은 대한민국의 정체성 확보와 자유민주주의 체제 유지, 민생을 살리기 위한 중대한 선거"라며 "결과에 따라 대한민국이 요통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총선에서 이기지 못하면 상상하지 못할 나라의 모습을 경험할 수 있다는 걱정"이라며 "이번 선거를 통해 지역에서도 우리 당 후보들이 당선될 수 있도록 노력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당이 이길 수 있도록 조그만 역할도 마다하지 않겠다는 박 전 시장은 "저에 대한 기대와 관심, 지원을 아끼지 않으셨던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 점에 대해 죄송스럽게 생각하며, 고마움을 잊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박영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영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