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교육청, 3·4생활권 공립유치원 4학급 증설

2020-01-22기사 편집 2020-01-22 15:26:43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해들·한빛·여울·반곡초병설 각 1학급씩 총 78명 추가 배치

세종시 일부 공립유치원의 학급 수가 늘어난다.

세종시교육청은 3·4생활권에 위치한 공립유치원 4곳에 원당 1학급씩 모두 4개 학급을 증설한다. 기준일은 오는 3월 1일자다.

이번에 학급이 증설되는 유치원은 대평동 해들유, 보람동 한빛유와 여울유, 반곡동 반곡초병설유치원 등 3개 동에 4개 유치원으로 모두 78명 배치 규모다.

지난해 11월 60개 유치원을 대상으로 2020학년도 원아 모집을 진행한 결과 3·4생활권 10개 유치원에 적게는 10여 명 많게는 200여 명의 대기인원이 발생했다.

세종시교육청은 지난 15일까지 시설 조사를 벌여 4개의 증설 가능 교실을 찾았다. 증설 분에 대한 추가모집은 유치원 연령대별 대기자 수를 고려해 해들유 3세, 한빛유와 여울유 4세, 반곡초병설유 5세 반에서 각각 이뤄진다. 이들 유치원에는 비품 구입비 등 행·재정적 지원을 할 계획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원하는 유치원에 아이를 보내지 못하는 학부모님들을 생각하면 마음이 아프다"며 "더 추가할 수 있는 교실이 있는지 계속해 찾아보고, 학급을 증설한 유치원은 또 다른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교육과정과 원아관리를 두루 살피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종시 공립유치원은 2020학년도 기준 58개 유치원 381학급 규모로 7200여 명의 원아를 배치할 수 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