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아산시 정책특별보좌관 위촉

2020-01-19기사 편집 2020-01-19 11:36:25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아산]아산시는 민선7기 시정을 정책적으로 자문하기 위해 정책특별보좌관 6명을 위촉했다고 19일 밝혔다.<사진>

이번에 위촉한 정책특별보좌관은 △ 체육분야 김석겸 (사)충남아산프로축구단 법인이사 △ 도시재생분야 김승민 ㈜문화기획학교 대표 △ 기업유치분야 김택환 대보산업(주) 대표이사 △ 문화예술분야 맹주완 순천향대학교 연구원 △ 교육행정분야 윤권종 선문대학교 교수 △농업분야 임윤혁 (사)도농문화콘텐츠연구회 연구소장 등 총 6명이다.

시는 주요 현안사업과 정책과제 등에 대해 자문기능을 강화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관련 규정을 마련했다. 이후 시는 시정에 대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민간전문가 중 현장성, 네트워크 확장력, 활동이력 등을 면밀히 검토해 6개 분야의 전문가를 정책특별보좌관으로 위촉했다.

시는 주요 이슈 및 현안사항이 발생할 경우 분야별 정책특별보좌관과 함께 논의를 펼쳐 시민 중심 행정을 지속적으로 구현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필요에 따라 분야와 인력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이번에 위촉된 정책특별보좌관은 앞으로 2년간 무보수 명예직으로 활동하게 된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시정 운영의 목표는 오로지 효율적인 행정 운영으로 성과를 내고 지속적인 성장을 통해 시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있다"며 "부족한 점을 알려주고 전문적인 식견으로 대안과 방향을 함께 논의할 수 있는 전문가를 시정에 참여시키고자 정책특별보좌관을 위촉했다"고 말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진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