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특허청, 정부업무평가 우수기관 선정

2020-01-16기사 편집 2020-01-16 10:40:49      김용언 기자 whenikiss99@daejonilbo.com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특허청은 2019년 정부업무평가에서 일자리·국정과제 부문 '우수(A)' 등급을 받아 전체 종합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국무총리실 주관으로 실시된 이번 평가에서 특허청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바이오헬스 등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특허출원의 심사를 전담할 '융복합기술심사국'의 설치로 미래성장동력 육성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다.

소재·부품·장비 분야에 '특허 연계 연구개발전략(IP-R&D)'을 제공해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적극 대응한 점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부동산 등의 물적 담보 없이도 특허를 이용해 대출이 가능한 IP 담보대출 활성화 및 특허공제의 성공적 출범으로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에 기여한 점도 성과로 꼽혔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올해도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용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용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