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교육청, 예산안 7878억 원 편성… 전년대비 5.6% 감소

2019-11-11기사 편집 2019-11-11 17:20:46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조치원중 이전·고교무상교육(고3→고2,3) 확대 등

세종시교육청이 내년도 예산안으로 7878억 원을 편성했다. 이는 올해 예산 8349억 원보다 5.6%(471억 원) 감소한 것이다.

11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내년도 예산은 교육비특별회계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중앙정부이전수입의 세입 감소로 인해 올해보다 축소 편성됐다.

시교육청은 주요업무계획의 원활한 추진 및 현안사업의 우선 반영할 방침이다. 또 회계연도 내 집행 가능한 예산 편성으로 이월 및 불용액 최소화하기로 했다.

정책사업별 예산 편성 규모는 안정적 인력운영과 역량강화를 위한 인적자원운용에 4399억 원(55.8%), 교육과정개발과 창의적 교육과정운영에 필요한 교수-학습활동지원에 695억 원(8.8%)을 각각 반영됐다.

급식 및 학비지원과 누리과정지원 등 무상교육 확대로 학생의 복리증진과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해 교육복지지원사업에 772억 원(9.8%), 학교 신·증설과 교육환경개선을 위한 학교교육여건개선시설에 896억 원(11.4%) 등을 투자할 계획이다.

균형 있는 학생 배치시설 확보 추진에 따라 조치원중 이전 재배치에 116억 원, 조치원여중 증개축에 28억 원을 편성하고, 생활권별 공동주택 입주 시기에 따른 적기 학교 설립을 위해 학교신설에 679억 원을 편성했다.

주요업무 추진을 위한 2020년도 세종시교육청 예산안의 주요 내용은 고등학교 무상교육 예산은 86억 원이 배정됐다.

세종학생안전교육원의 설립비로 81억 원을 편성했고, 미래형 학교공간 구축을 위해 15개교에 15억 8000만 원을 포함시켰다. 세종혁신학교 6억 원, 캠퍼스형공동교육과정 10억 원, 자유학년제 7억 원 등도 예산안에 반영했다.

최교진 교육감은 "우리 아이들이 행복하게 성장하여 미래교육의 기반을 책임지도록 선택과 집중을 통해 예산운용의 효율성을 높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본예산 편성안은 다음 달 13일에 의결·확정될 예정이다.임용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용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