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괴화산·작성산 등 국가지점번호판 설치

2019-10-20기사 편집 2019-10-20 12:40:04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재난·사고 발생 시 위치 안내·인명 구조에 활용

세종시가 괴화산과 작성산, 금성산, 서대산 등 주요 등산로 4곳에 국가지점번호판 설치했다.

국가지점번호는 산악·강변 등 건물이나 도로가 없는 지역 등 도로명주소가 부여되지 않는 비거주지역의 위치정보를 표시하는 번호로, 한글 2자리와 숫자 8자리로 구성된다.

특히 재난·사고 등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위치안내와 인명구조를 위해 소방·경찰 등 관계기관에서 공동으로 활용한다.

이번에 새로 설치한 국가지점번호판은 △반곡동 괴화산 13개 △전동면 작성산 16개 △전의면 금성산 5개 △금남면 서대산 6개 등이다. 소방·경찰 등 관계기관의 의견수렴 및 현장조사를 거쳐 설치됐다.

민홍기 세종시 토지정보과장은 "앞으로도 산악지역 등 안전사고 취약지역에 국가지점번호판을 지속적으로 설치할 계획"이라며 "응급상황 발생 시 국가지점번호판을 활용해 시민의 소중한 안전을 지키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