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인터넷 중독예방 연합캠페인 실시

2019-09-17기사 편집 2019-09-17 10:43:08

대전일보 > 대전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대전시는 오는 19일 중구 은행동 으능정이 거리에서 대전스마트쉼센터 등 중독 관련 5개 기관과 합동으로 인터넷 중독예방을 위한 연합캠페인을 개최한다.

인터넷 중독예방 캠페인은 인터넷·스마트폰 이용에 대한 균형과 조절을 통해 건강한 스마트사회를 구현하고, 다양한 중독 문제의 심각성을 알려 중독예방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와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관련 기관과 합동으로 매년 실시해왔다. 이번 캠페인에는 대전스마트쉼센터,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대전센터, 동구·서구·대덕구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가 참여한다.

이날 인터넷 중독예방 홍보부스에서는 △인터넷·스마트폰 과의존 상담 △자가진단 척도검사 및 해석 △대안활동(팔찌 만들기) 체험 △건전한 한 줄 댓글 달기 △현수막 및 풍선을 이용한 거리 캠페인 등이 다채롭게 진행될 예정이다.

서경원 시 정보화담당관은 "요즘 스마트기기의 사용 연령이 낮아지면서 스마트폰 과다사용에 대한 부작용을 예방하기 위해 각 가정과 학교, 지자체 등 유관기관의 체계적인 대응과 함께 중독 예방을 위한 사회적 공감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