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서산시, 무등록·무자격자의 부동산 불법중개 조심하세요

2019-08-18기사 편집 2019-08-18 10:40:4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서산]서산시가 무등록·무자격자의 불법 중개행위가 발생함에 따라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부동산 불법 중개 피해를 입지 않기 위해서는 간판에 ○○○컨설팅이나 ○○투자개발이 아닌 '공인중개사사무소' 혹은 '부동산중개'라는 문구가 있는지를 확인하고, 시에 정식으로 등록된 이들 업소를 통해서만 거래해야 한다.

중개업소 내부에 공인중개사 자격증·중개사무소 등록증 등의 게시 여부와 게시물 속 사진을 통해 대표자 일치 여부를 확인하거나 정식으로 등록된 업소 및 중개업자인지를 시 담당 부서(서산시청 토지정보과 부동산팀)에 확인하면 된다.

시는 매년 정기적으로 중개사무소 지도·점검을 하며, 현장 감독하고 중개업소에 부착하는 등록인증스티커를 제작 배부해 등록업소에 대한 관리를 실시하고 있다.

최종구 토지정보과장은 "불법 중개행위를 하는 자들은 대부분 공인중개사 자격이 없는 무등록·무자격자이기 때문에 거래사고가 발생해도 손해배상 책임이 보장되지 않는다"며 "이를 사전에 차단할 수 있는 '부동산거래 전자계약시스템'을 적극 이용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