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구본영 천안시장 국비 4897억 확보 잰걸음

2019-06-24기사 편집 2019-06-24 11:18:20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천안]구본영 천안시장이 42개 사업 국비 4897억 원 확보를 위해 24일 기획재정부 등을 방문했다.

천안시에 따르면 구 시장은 24일 기재부 구윤철 제2차관, 안일환 예산실장과 심의관 등을 만나 천안시 현안사업을 직접 설명하고 내년 정부예산안에 반드시 반영을 요청했다. 주요 건의사업은 △국도21호(동면~진천) 도로 건설사업 △천안역사 시설개량사업 △2산단 재생·혁신사업 △두정역 북부출입구 신설사업 등 42개 사업 4897억 원이다. 시는 부처 예산요구에 대한 기재부 예산심의가 끝나는 8월 중순까지 구 시장을 중심으로 전 공무원들이 중앙부처와 기재부를 수시 방문해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전방위 활동을 펼쳐 나갈 방침이다.

구본영 시장은 "미래산업 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국비를 많이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국비 확보를 위해 언제든지 누구든지 만나고 설득해 천안시 발전에 필요한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20년 정부예산은 재정규모가 올해보다 대폭 늘어난 500조 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지방으로 이양되는 균형발전특별회계 일부 예산이나 SOC 분야는 오히려 감소가 전망되고 있다. 윤평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윤평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