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수소차 보급·화물차 매연저감장치 지원 추진

2019-05-15기사 편집 2019-05-15 10:05:43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세종시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한다.

15일 세종시는 화물차량 매연저감장치 및 수소차 보급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노후 화물차량 매연저감장치 지원 사업은 건설기계 배출가스저감장치(DPF) 16대, 미세먼지-질소산화물(PM-NOx) 저감장치 부착 44대 등 2종으로, 지원 금액은 장치 종류에 따라 최대 90%까지 지원된다.

이번에 지원되는 수소차는 총 10대로, 보조금은 대당 3250만 원이다.

5월 10일 기준 세종시 거주자를 대상으로 전국 현대자동차 영업점을 통해 오는 20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6월 11일 추첨을 거쳐 최종 선정여부가 결정된다.

시는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올해 전기차 373대, 수소차 10대, 전기이륜차 100대 등 친환경 차량보급 사업과 조기폐차 385대, 매연저감 60대 등 노후경우차 매연저감 사업을 동시에 추진한다.

권영윤 환경정책과장은 "세종시는 친환경 차량 보급과 노후 경유차 매연저감 사업 등 대기환경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조남형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남형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