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제천화폐 모아 현금 1만 원 크기로 제작발행

2019-05-14기사 편집 2019-05-14 13:35:33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제천]제천시가 제천화폐 '모아' 60억 원을 신형 사이즈(148mm ×68mm)인 현금 1만 원 크기로 제작발행 판매에 들어갔다.

14일 시에 따르면 이번에 발행되는 화폐는 기존에 비해 9mm×3mm 크기가 작아졌다.

지난 3월 초 판매를 시작한 '모아'는 불과 2개월도 채 지나지 않아 1차 발행액 20억 원이 모두 소진돼 2차 발행액 80억 원 중 1만 원 권 20억 원을 한국조폐공사로부터 긴급히 이송 받아 판매 중에 있다.

또 나머지 60억 원을 오는 17일자로 발행하며 그 동안 사용자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해 5만 원 권을 새롭게 추가하고 현금과 동일한 신형 사이즈로 사용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제천화폐 '모아'는 지역 내 소비를 진작시키고 지역자금 역외유출을 방지하는 순기능을 가지고 있으며, 가맹점은 카드수수료 부담 없이 새로운 매출시장을 확보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

구입 사용자는 지역 농협, 우체국, 새마을금고, 신협 등 17개 금융기관(52개 지점)에서 모아를 구매한 후 '모아' 가맹점 스티커가 부착된 가맹점 업체에서 이를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구입 시 구입액의 4% 할인 및 3만 원 이상 구입자에 한해서 경품추첨권이 자동 부여돼 매월 10명을 전자추첨으로 대상자를 선정 100만 원상당의 해외여행 상품권 또는 100만 원 제천화폐 모아를 지급한다.

한편 시는 모바일형 전자화폐 발행에 대한 민원발생의 사전 해소 등 준비기간을 충분히 거쳐 모바일형인 '모아'를 올해 말이나 내년 초에 선보일 계획이다.

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