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8-01-16 23:55

한밭대 '국립대학 혁신을 위한 교수법 워크숍' 개최

2018-01-14기사 편집 2018-01-14 14:23:35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밭대는 지난 12일 대학 도서관 대강의실에서 '국립대학 혁신을 위한 교수법 워크숍'을 개최했다. 사진=한밭대 제공
한밭대학교는 지난 12일 대학 도서관 대강의실에서 '국립대학 혁신을 위한 교수법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대학 교수학습센터가 주최하고 충남대, 공주대, 충북대, 한국교원대 등 충청권 국립대학 교수학습센터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이번 워크숍에서는 교수법 혁신을 주제로 한 특강과 함께 각 대학별 교수법 운영 우수사례 공유, 교수법 프로그램 공동개발과 포럼 운영 등 교육의 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먼저 한밭대 최윤희 교수는 '교수법 혁신을 위한 학습자 중심의 창의적 교수법'이란 주제의 특강에서 교육 패러다임의 변화에 따라 교수법도 변해야 하며, 수업의 질 향상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대학 CTL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피력했다.

대학별 교수법 사례 발표에서는 한밭대 윤나라 연구원이 발표한 '교수법 코칭 프로그램 운영사례'가 교수법 프로그램의 다양화 및 실질적인 교수 교육역량 강화에 기여하였다는 평가를 받으며 참석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최윤석한밭대 교수학습센터장은 "이번 워크숍은 '학생들의 학습만족도 제고'라는 공동의 관심사에 대해 충청권 국립대학이 혁신, 상생의 자세로 머리를 맞댄 의미 있는 자리"라며 "교수법 프로그램의 공동개발과 포럼 운영을 통해 대학 간 협력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