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단양군, 다양한 경로시책 추진

2018-01-14기사 편집 2018-01-14 10:44:37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단양]단양군이 다양한 경로시책을 추진한다.

14일 군에 따르면 안정된 노후생활을 위한 노인복지 서비스 제공과 노인시설 생활보장 서비스 지원을 과제로 5개 분야 21개 사업에 모두 212억 3900만 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노인복지 서비스 13개 사업에 200억 3900만 원, 노인시설 생활보장 서비스 8개 사업에 12억원을 각각 투입한다.

노인복지 서비스 사업 가운데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사업은 지역노인의 기초생활 보장을 위한 기초연금과 장수수당이다. 7650명에게 150억 8800만 원을 지급한다.

또 노인일자리 창출 사업으로 등급 내·외자 장기요양 서비스에 21억 1300만 원, 결식우려노인 무료급식과 식사배달에 16억 8900만 원을 들인다.

이와 함께 홀몸노인의 생활·안전 서비스 제공에는 3억9300만원을 투입한다.

노인시설 생활보장 서비스 사업으로 군은 2억원을 들여 낡은 경로당 60곳을 개·보수한다.

군은 노인복지 서비스를 통합·운영할 단양군노인복지회관을 군청 인근 옛 보건소 자리에 지하 1층, 지상 2층, 건축 전체면적 1694㎡ 규모로 상반기에 준공한다.

9988 행복나누미와 경로당 건강보조기구 수리비 지원, 재가노인 방문요양과 재가지원서비스, 노인기관·단체 지원 등의 사업도 추진한다.

군 관계자는 "급속한 고령화에 발맞춰 다양한 시책으로 '실버피아 단양'을 만들겠다"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