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8-18 11:39

영동군, 송호관광지에서 결핵예방 캠페인 펼쳐

2017-08-13기사 편집 2017-08-13 14:16:51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영동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영동]영동군이 지난 11일 양산면 송호관광지에서 피서객과 주민들을 대상으로 건강한 여름나기 및 결핵예방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결핵예방 캠페인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야외 활동으로 인한 감염병 발생을 예방하고 건강한 생활습관 유도를 위해 보건·위생 관련 공무원 및 대한결핵협회 직원 10여 명이 참여해 거리홍보를 펼쳤다.

특히 지카바이러스, 식중독, 메르스 등 여름철 감염병 예방수칙과 올바른 기침 예절 등을 집중 홍보했다.

또 대한결핵협회 이동검진차량을 이용한 결핵검진도 함께 실시하는 한편, 리플릿, 물티슈 등의 홍보용품을 배포하며 감염병 예방의 동참을 당부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손을 올바로 씻는 것만으로도 각종 감염병과 여름철 질병의 대부분을 예방할 수 있다"며 "청결한 생활습관으로 즐겁고 건강한 여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