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2017 보은대추축제 10월 13일 개막

2017-05-21기사 편집 2017-05-21 10:29:58      손동균 기자 sondk@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보은]보은군은 오는 10월 13일부터 22일까지 10일간 보은읍 뱃들공원과 속리산 일원에서 '2017 보은 대추축제'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지난 19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보은대추축제추진위원회 제1차 회의를 갖고 '보은대추축제 기본계획'을 보고했다.

올해 축제는 8억7000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대추를 소재로 하는 프로그램 및 콘텐츠 도입, 보은의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한 축제운영, 편의 시설 확충 등을 추진방향으로 하고 세부 전략을 구상했다.

우선 축제 프로그램이 대폭 확대·개선된다.

지난해 이어 전시, 체험, 부대, 연계행사를 개선 운영하고, 축제 연계성과 군민 참여가 저조한 프로그램은 폐지, 대추관련 프로그램과 콘텐츠를 강화한다.

또 지난해 큰 인기를 얻었던 보은갓탤런트 경연대회와 외할머니네 대추나무 등을 올해도 실시하고 악극, 콘서트, 코미디쇼 등 신규 공연 프로그램을 확대 도입할 계획이다.

아울러 셔틀버스 운영 및 주차장 조성, 콜센터 운영 등 관광객 편의시설 구축과 지역축제장 안전메뉴얼을 수립, 관광객의 편의와 안전 확보에도 총력을 다 할 방침이다.

군은 대추축제의 성공 개최를 위해 개막일까지 보고회를 통해 프로그램 보완 및 개선에 총력을 다 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지난해보다 더 나은 축제를 만들기 위해 남은 기간 준비에 철저를 기하겠다"며 "대추축제를 전국에 알리고 많은 관광객을 유치해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보은대추축제는 전국에서 85만 명이 방문해 88억 원에 달하는 농·특산물을 판매하고 '2016 도전 한국인 지역축제 대상'을 수상하는 등 질과 양에서 전국 최고의 농산물 축제로 인정받았다.손동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손동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