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지구엔 '어벤저스' 우주엔 '가디언즈오브갤럭시Vol.2'

2017-05-03 기사
편집 2017-05-03 13:01:31
 강은선 기자
 groov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연예 > 영화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신작나들이]

첨부사진1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2


우주의 어벤져스,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가 2편으로 돌아왔다. 최강 빌런 '타노스'에 맞서 은하계를 구하고 최고의 해결사로 등극한 '가.오.갤' 멤버들.

하지만 외계 여사제 '아이샤'가 맡긴 임무를 수행하던 중 실수로 또 다시 쫓기는 신세로 전락한다. 한편 자신에게 숨겨진 힘의 원천에 대해 고민하던 리더 '스타로드'는 갑작스레 나타난 아버지로 인해 또 다른 위기에 빠지게 되는데….

마블 코믹북에서 시작한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는 우주 영화를 만들고 싶다는 제작자 케빈 파이기의 바람과 제임스 건 감독의 합류로 인해 영화로 탄생할 수 있었다. 유쾌한 각본과 뛰어난 음악 선곡으로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프로젝트에 생명을 불어넣은 제임스 건 감독은 이번 2편에서도 각본과 연출을 맡아 더욱 업그레이드 된 비주얼과 창조적인 이야기를 보여준다. 1편이 '스타로드'와 어머니의 관계에 대한 이야기였다면, 2편은 그의 친아버지 '에고'와 아버지 같은 존재인 '욘두'에 대한 이야기다. 오랫동안 아버지를 그리워한 '스타로드' 앞에 나타난 '에고'와 어릴 적 그를 납치해 키운 '욘두'와의 관계를 통해 캐릭터의 변화가 이뤄진다. 마블 최강 빌런 타노스의 양녀인 가모라와 네뷸라 자매는 전편에 이어 숙적 같이 대면하지만, 서로가 서로에게 남은 유일한 가족인 두 사람의 관계는 새로운 국면을 맞게 된다.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roove@daejonilbo.com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