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단양 천주봉 등 10개산 입산 통제

2010-10-25기사 편집 2010-10-25 14:18:5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단양]단양지역 10개 산이 내달 1일부터 입산통제 된다.

단양군은 자연환경보전과 산불예방을 위해 내달 1일부터 한달 보름간 주요 등산로 4842㏊에 대해 입산을 통제하기로 했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입산이 통제되는 산은 슬금산, 천주봉, 맹자산, 동산, 말목산, 수리봉, 도솔봉, 용산봉, 삼태산 등 10개 산이다. 이와 함께 소백산 갈래골-도솔봉-죽령 8.7㎞구간과 대오구-의풍치 17㎞, 채석장터-719봉-미로리 6.1㎞ 구간 등산로도 폐쇄된다.

군은 입산통제와 함께 산불예방을 위해 라이터와 인화물질을 갖고 입산하는 행위 단속도 강화할 방침이다.

단양군 관계자는 “입산통제 기간 각 산에 산불감시원과 진화대원을 배치해 단속을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상진 기자 chosang4532@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