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물사랑 홍보 콘테스트 최우수상

2010-06-03기사 편집 2010-06-02 21:48:49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신명철, 강전일, 이영승, 이아름씨.(왼쪽부터)

한남대학교 학생들이 기발한 광고아이디어로 환경부가 주최한 ‘2010 대학생 물사랑 홍보 콘테스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2일 한남대에 따르면 광고홍보학 연계전공(지도 마정미 교수·정치언론국제학과) 학생들로 구성된 ‘픽션팀’은 최근 서울 광고문화회관에서 개최된 이 콘테스트에서 최우수상인 환경부 장관상을 수상하고 상금 300만원을 받았다.

주인공은 신명철(경영 4년), 강전일(경영 4년), 이아름(경영 3년)씨 등 한남대 학생 3명과 건국대 이영승(광고디자인 4년)씨 등 4명으로 구성된 연합팀이다.

픽션팀은 ‘준비물을 챙기세요’이라는 제목의 광고기획서에서 “사람들이 소중함을 알고 있으면서도 왜 물을 아끼지 않는가?”라는 물음을 제기한 뒤 다양한 영상과 이미지, 옥외광고 등을 통해 물 절약 실천을 유도할 수 있는 참신한 홍보전략을 제시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준비물’은 물을 아껴 쓸 수 있는 도구를 뜻한다. 양치질 할 때의 물컵, 설거지할 때 대야, 화장실 변기 속 벽돌 등이 ‘준비물’이다.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광고홍보학회, 한국상하수도협회가 공동주관한 이 대회는 전국 69개 대학에서 255개 팀이 참가해 예선을 거쳐 본선에 15개 팀이 진출했고, 다양한 영상과 광고물 시연 등 최종 프리젠테이션을 거쳐 픽션팀이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픽션팀 신명철 씨는 지난해 ‘대한민국 대학생 광고경진대회’ 3등상, ‘신세계 유통프론티어’ 광고부문 1등상, ‘산타페 광고 공모전’ 금상 등 화려한 수상 경력을 지닌 유망주이다.

김수영 기자 swimk@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