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주시, 2021년 충주사랑상품권 800억 원 발행

2020-12-28 기사
편집 2020-12-28 15:07:32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충주사랑 카드형 상품권.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충주시는 침체한 골목상권 활성화와 위축된 소비심리 회복을 위해 내년에도 충주사랑상품권 발행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28일 밝혔다. <사진>

내년 충주시가 발행하는 충주사랑상품권의 규모는 800억 원으로, 개인 구매 시 월 50만 원, 연 600만 원 한도로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단, 10% 특별할인 판매는 내년 1월부터 450억 원 한도 소진 시까지만 적용된다.

또한 시는 법인 구매 시 2% 할인 혜택(월 5천만 원 한도)을 유지해 지역 내 소비 촉진을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7월부터 발행한 충주사랑상품권의 누적 발행액은 900억 원이며, 이번 달 현재 779억 원이 판매되는 등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이 얻고 있다.

시는 향후 충주시 농·특산품 온라인몰'충주씨샵'과 충북형 민간주도형 배달앱'먹깨비'에서도 충주사랑상품권으로 결제가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조길형 충주시장은"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워진 경제 여건 속에서 충주사랑상품권 발행은 가계경제에 보탬이 되고 지역 상인들에게는 매출 증대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고 있다"며 "새해에도 지역상권을 위한 다양한 시책 발굴과 추진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jkh0441@daejonilbo.com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