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시, 2022 충청남도 체육대회 구호 및 상징물 확정

2020-12-16 기사
편집 2020-12-16 14:05:34
 최의성 기자
 cnce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행복도시 만세보령!, 함께 뛰는 중심 충남!

첨부사진12022년 충남도민체전 공식 상징물. 사진=보령시 제공


[보령] 보령시는 오는 2022년 3월 개최 예정인 충청남도 체육대회의 구호와 상징물 등을 확정했다.

시는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김동일 시장과 관계공무원,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충청남도 체육대회 상징물 등 응용디자인 개발용역 보고회를 개최하고 대회 상징물 기본 매뉴얼 11종과 응용 7종 등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구호는 '행복도시 만세보령!, 함께 뛰는 중심 충남!'으로, 지난 공모전을 통해 확정했다.

또한 공식 상징물(사진)은 보령시 통합브랜드를 배경으로 충청남도의 엠블럼을 사람이 달리는 역동적으로 변형해 충청남도와 보령시가 함께 뛰는 의지를 표현해냈다.

아울러 마스코트 기본형으로는 즐거움과 기대감, 힐링을 담은 머드를 매개로 불가사리 모양 옷을 입은 토니(TONY), 주꾸미 모양의 꾸니(KUNI), 말미잘 모양의 자리(ZARI) 등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캐릭터로 확정하고, 각 스포츠 종목별 활용형을 디자인했다.

이 밖에도 각 경기종목과 부대시설 등의 위치, 정보를 알리는 픽토그램과 대회 아치, 홍보탑, 포스터, 경기장 홍보부스 등에 참고할 사인물 등도 확정했다.

김동일 시장은 "상징물은 전문체육과 생활체육의 벽을 허물고 도민 중심의 단일화된 충청남도 체육대회의 가치를 지향하고, 머드축제와 해양관광 등 지역의 특성을 담아 표현해낸 것"이라며 "개발된 디자인과 구호 등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대회 이전에 지역 곳곳에 담아내어 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2022년 보령시에서 열리는 충청남도 체육대회는 3-4월 중 보령시종합운동장 등 35개 경기장에서 29개 종목의 약 6만 7000여 명의 선수와 임원이 참가할 계획이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nces@daejonilbo.com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