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금산군, 2020년 제29회 군민대상 수상자 선정

2020-12-01기사 편집 2020-12-01 11:45:00      길효근 기자 gillhg399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산업진흥 부문 수상자 이인배씨

첨부사진2사회봉사 부문수상자 양영자씨

[금산]금산군은 2020년도 제29회 군민대상자를 선정했다.

1일 군에 따르면 군민대상 수상자는 산업진흥 부문에 이인배씨(58세·군북면), 사회봉사 부문에 양영자씨(63세·남일면)가 선정하고 교육문화 및 체육진흥, 특별공로 부문은 올 해 수상자가 없다고 밝혔다.

산업진흥 부문 이인배씨는 금산인삼농업이 FAO세계식량농업기구 '세계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연구과제를 수행하는 한편 금산인삼농업의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 등에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 금산인삼의 차별화와 위상을 드높인 공로가 인정됐다.

사회봉사 부문 양영자씨는 20여년 동안 여러 봉사단체에서 활동하며 취약계층을 위한 봉사를 전개해 왔으며 희망풍차 결연사업, 독거노인 결연사업 등 자발적 봉사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지난 8월 집중호우로 인한 수해피해 가구를 돕기 위한 구호활동에도 힘쓰는 등 지역사회 숨은 봉사자로서의 공로가 인정됐다.

군민대상 시상식은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오는 12월 28일 금산다락원 대공연장에서 필요한 최소한의 규모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군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큰 군민에게 수여하는 영예로운 상으로 1991년 제1회를 시작으로 2019년 제28회까지 총 69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illhg3991@daejonilbo.com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