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시 주포면 마강1리, 마을만들기사업 준공

2020-11-26기사 편집 2020-11-26 10:12:37      최의성 기자 cnces@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보령] 보령시는 26일 주포면 마강1리 공동체마실터에서 김동일 시장과 명재두 마강1리 마을만들기사업 추진위원장,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만들기사업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지난 2018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에 선정된 마강1리 마을만들기 사업은 국비 등 5억 원을 투입해 다목적광장인 마강공동체 마실터와 커뮤니티 공간인 다락을 조성했다.

다목적광장인 마강공동체 마실터는 주포면 마강리 113-1번지 일원 1244㎡ 면적에 야외무대와 전통 정자 등을 조성한 것으로 소규모 주민 공원으로 활용하게 되며, 커뮤니티 공간인 마강공동체 다락은 주포면 마강리 146-3번지 158㎡ 면적에 기존 마을회관을 리모델링한 것으로 주민 역량 강화를 위한 악기 및 체조교실, 공예교실 등 교육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김동일 시장은 "주민의 정주여건 개선은 물론 주민 공동체 회복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할 마실터와 다락 공간이 조성됐다"며 "마을만들기사업으로 도·농간 생활격차가 줄어들고 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잘 활용될 수 있도록 주민들의 많은 이용과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nces@daejonilbo.com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