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세종시, 마을경관 만들기 사업 추진

2020-11-22기사 편집 2020-11-22 13:38:37      천재상 기자 genius_29@daejonilbo.com

대전일보 > 세종 > 전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세종시가 올 연말까지 시민의 주도적인 참여로 마을 경관을 개선하는 '마을경관 만들기 시범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지난 8월까지 마을경관만들기 준비단 교육을 수료한 마을을 대상으로 경관시범사업 공모를 실시, 나성동밤거리팀, 침산리간판개선팀, 상리가로개경관개선팀 등 6개 마을을 대상지로 선정했다.

주요 사업 내용은 △업사이클링 화단과 캠퍼스타운 경관 조성 △마을지도만들기 △상가안내판 제작 △이동식 포토존·릴레이 기부박스 설치 △은행나무 경관조명 설치 등이다. 대상 마을에서는 보조금 심의를 거쳐 지급받은 200만-300만 원의 보조금을 활용해 주민 스스로 계획한 소규모 경관 사업을 마을별로 추진하게 된다.

시는 이번 경관개선 시범사업으로 주민 주도의 사업진행 능력을 배양하고 상권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는 과정을 통해 지역주민 간 화합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병학 경관디자인과장은 "주민 스스로 경관을 보전·관리하는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주민역량강화 교육과 경관시범 사업을 추진한다"며 "향후 주민주도의 특화거리 지정·지원 사업을 통해 주민이 스스로 만들어가는 가로경관을 만들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천재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enius_29@daejonilbo.com  천재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