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금산군, 범죄예방 안심보행길 조성 총력

2020-10-28기사 편집 2020-10-28 14:19:27      길효근 기자 gillhg399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금산]금산군은 추부면 마전9리 중부대 인근 원룸밀집지에 범죄예방 안심 보행길을 조성에 나선다.

28일 군에 따르면 총 3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원룸밀집지역에 범죄예방 방범시설물 설치사업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주민이 모여 자연감시가 가능한 쉼터 조성 △골목 꽃화단 조성 및 담벼락 도색, 접근통제 가림막 설치 △미러시트·비상벨·CCTV 등 안전시설물 설치 등이 추진된다.

군은 주민설명회와 귀갓길 환경개선 관련 의견을 수렴하는 등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사업을 추진, 주민의 생활환경 인프라 개선에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한적한 골목길에 범죄예방디자인 환경설계를 적용해 범죄 발생요인을 사전 차단 하고자 한다"며"주민의 안전성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gillhg3991@daejonilbo.com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