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북인재양성재단, 장학생 658명에 8억4300만원 지원

2020-10-27기사 편집 2020-10-27 10:55:06      김진로 기자 kgr604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주]충북인재양성재단(이사장 이시종 충북지사)은 27일 하반기 장학생 658명을 최종 선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하반기에는 성적장학금 400명(중학생 100명, 고등학생 150명, 대학생 150명), 수도권장학금 45명, 도내대학장학금 62명, 특기장학금 72명, 곰두리장학금 27명, 로스쿨장학금 7명, 지정장학금 10명, 특지장학금 6명, 희망장학금 29명으로 총 658명에게 8억4300만원을 지원한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제난을 반영한 듯 이번 장학생 선발은 사상 최고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특히 대학생의 경우 청주와 충주, 제천 등 시지역의 경쟁률이 무려 10대 1을 넘는 등 경쟁이 치열했다.

재단은 코로나19로 인해 장학증서 수여식은 개최하지 않기로 했으며 장학금은 이달 말 학생계좌로 개별 입금한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kgr6040@daejonilbo.com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