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부여중 제37회 회장배 전국카누대회 남중부 종합우승

2020-10-21기사 편집 2020-10-21 10:05:14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카누 경기 부여중(K4-500m 레이스 모습. 사진=부여중 제공

[부여]부여중학교(교장 최용락) 카누부팀이 지난 10월 17일부터 10월 19일까지(3일간) 충남 부여 백제호 카누경기장에서 펼쳐진 제37회 회장배 전국카누경기대회에서 전 종목 석권(6종목 중 금5, 은1), 남중부 종합우승을 차지하며 올해 3번째 전국 정상에 올랐다.

남자 중학교부에서 최고의 기량에 오른 부여중학교 카누부팀의 3학년 임성준 학생이 4관왕을 차지했고 2학년 설동우, 이재석, 황희상 학생들도 다수의 금메달을 획득해 2021년의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서울)에서 다시 한번 금메달 2개의 목표를 밝게 했다.

이민식 감독(지도교사)은 "이번 제37회 회장배 카누대회의 5개 종목 모두 금메달을 석권한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우리 고장 충남 도민의 염원을 가슴에 새기고, 2021년 제50회 전국소년체육대회를 7개월여 남긴 서울 미사리 카누경기장의 영광을 위해 훈련은 시합같이 시합은 훈련같이라는 구호를 되새기며 매시간 백마강의 거센 물살을 가르며 훈련에 열정을 쏟을 것을 다짐한다."고 밝혔다.

최용락 교장은"교육청 및 지역사회의 아낌없는 지원과 지도교사, 코치, 선수들의 땀 흘린 결과로 이루어진 성과로 교육공동체 모두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lym1616@daejonilbo.com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