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태안군,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 건립 속도낸다

2020-09-24기사 편집 2020-09-24 13:31:25      정명영 기자 myjeng@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사진은 '태안군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 조감도.

[태안] 태안군이 어린이와 가족 구성원 모두가 함께 여가문화를 즐길 수 있는 차별화된 교육·문화·복지공간인 '태안군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 건립에 박차를 가한다.

'태안군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는 태안읍 동문리 산 6-1번지 일원에 총 사업비 230억 원을 들여 가족형 생활문화센터 및 어린이 문화시설을 조성해, 부모와 아이가 함께 이용할 수 있는 복합문화 복지인프라 시설이다.

군은 지난 7월 충남도 지역균형발전사업에 '태안군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됨에 따라, 이달 21일 조달청과 건축 설계용역 맞춤형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고 이달 말부터 본격적인 설계공모를 시작한다.

군에 따르면, '조달청 맞춤형 서비스'를 이용하면 전문성을 갖춘 공공기관이 직접 건축설계를 관리해 품질향상 및 부실시공 방지 등 체계적·효율적 사업 추진이 가능해지고, 건설기술심의·설계경제성 검토 등의 행정절차가 원스톱으로 처리돼 설계기간을 5개월 이상 단축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따라, 조달청은 이달 말 전국 업체를 대상으로 설계공모를 실시해 11월 초 최종사업자를 선정하게 되며, 군은 공모에 참여한 업체에 대해 10월 중 현장 사업설명회를 개최하고 11월 최종사업자와 계약을 체결해 올해 말 설계용역 착수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군은 내년 7월 건축설계를 완료하고 9-10월 중 본격적인 공사를 착공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가세로 태안군수는 "그동안 국·도비 확보 및 중앙투자심사 등 어려운 과정을 모두 통과한 만큼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낼 것"이라며 "가족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을 통해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다양한 문화복지공간을 제공해 군민의 삶의 질을 한 단계 더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군 가족복합커뮤니티 센터'는 지상 2층 건물에 '가족생활문화센터'와 '어린이문화센터'가 함께 들어서게 되며, △주민동호회실 △다목적홀 △다문화가족 소통공간 △작은도서관 △창작스튜디오 △키즈 스포츠실 △체험실 △어린이수영장 등으로 구성돼 어린이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높이고 가족 구성원 모두가 여가 문화를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될 예정이다.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myjeng@daejonilbo.com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