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 맹동초등학교, 텃밭 생태체험 실시

2020-09-21기사 편집 2020-09-21 16:20:54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음성 맹동초등학교는 21일 등교 수업하는 5-6학년 7명의 학생들이 교내 텃밭의 고구마를 수확하면서 생태감수성을 기르는 체험학습을 실시했다. 사진=맹동초 제공

[음성]음성 맹동초등학교(교장 김희열)는 21일 등교 수업하는 5-6학년 7명의 학생들이 교내 텃밭의 고구마를 수확하면서 생태감수성을 기르는 체험학습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맹동초에 따르면 생태체험교육을 계획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5월까지 학교에 나오지 못했던 학생들 대신 교직원들이 '맹동 텃밭 생태체험'을 위해 심었던 것을 오늘 학생들 손으로 수확한 것이다.

전교생이 등교했던 지난 6월에는 사택 내 학교 텃밭을 각 학년별로 구획해 코로나19 안전수칙을 지키면서 학생들 스스로 방울토마토, 상추, 오이 등을 심고 가꾸는 활동을 해왔다.

맹동초 학생들은 코로나블루로 인한 심리적인 불안과 우울감을 텃밭 생태체험을 통해 털어내고 생명의 소중함을 되새기고 있다.

김원철(6학년) 학생은 "생태체험활동을 통해 작은 생명을 키워준 땅의 고마움을 새삼 느꼈다"며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 농작물을 수확하는 분들의 마음을 생각해 보게 되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수확한 고구마는 추석 전에 사회복지시설 등에 기부할 예정이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inkun0815@daejonilbo.com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