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태안군, 성인건강관리 프로젝트 '비만탈출교실' 운영

2020-07-16기사 편집 2020-07-16 10:01:02      정명영 기자 myjeng@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태안군 보건의료원은 이달 14일부터 9월 29일까지 군 청소년수련관 앞 야외무대에서 '비만탈출교실'을 진행한다. 사진은 지난 14일 열린 '비만탈출교실' 모습.사진=태안군 제공


[태안] 태안군이 이달 14일부터 9월 29일까지 청장년층 맞춤형 건강관리 교육인 '비만탈출교실'을 진행한다.

이번 '비만탈출교실'은 서구형으로 변화한 식생활과 스트레스 등으로 지역 비만 인구가 상승곡선을 타고 있어, 올바른 신체활동 지식 및 실천방법을 제공해 규칙적인 신체활동 실천으로 지역 비만율을 감소하고자 마련됐다.

군은 체질량지수 25kg/㎡ 이상인 만19세-만59세 성인 20명을 선정해 주2회 1시간씩 총 24회에 걸쳐 교육을 실시하며,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올해는 실내가 아닌 군 청소년수련관 앞 야외무대에서 운영하고 있다.

간호사·스포츠지도사·영양사·작업치료사 등 군 보건의료원 전문인력이 투입돼 체계적이고 수준 높은 교육으로 실시되고 있으며, 효과적인 프로그램 진행을 위해 혈압·혈당·콜레스테롤·중성지방·체성분 측정을 사전에 실시하고 △스트레칭 △스텝박스를 이용한 유산소 운동 △근력운동 △걷기 △'걷쥬' 앱 연계 1일 만보 걷기 등의 운동과 절주교육 등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군은 참가자의 신체활동 실천의지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프로그램을 운영 전·후 체성분 측정결과를 토대로 △출석우수자 △체질량지수 감소자 △체지방률 감소자 △'걷쥬' 앱 연계 걷기 왕 등을 선정해 시상할 방침이다.

군 보건의료원 관계자는 "이번 비만탈출교실 운영으로 군민의 비만율을 낮추고 비만으로 인한 만성질환·우울감 등을 예방해 신체·정서적 건강증진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의 비만율은 36.5%(2019년 기준)로 전국(34.6%)과 충남(36.1%)보다 높은 상황이다.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