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손 마사지에 어르신 활짝' 충남도립대 무지개가족봉사단 활동 전개

2020-07-14기사 편집 2020-07-14 11:09:52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다문화, 비다문화가정 부모와 자녀들로 구성된 무지개 가족봉사단이 지역 어르신을 찾아 고사리 손으로 손 마사지를 펼치며 지역사회에 온기를 더하고 있다.사진=충남도립대 제공

[청양]다문화, 비다문화가정 부모와 자녀들로 구성된 무지개 가족봉사단이 지역 어르신을 찾아 고사리 손으로 손 마사지를 펼치며 지역사회에 온기를 더했다.

충남도립대학교(총장 허재영) 건강가정·다문화가족센터는 청양지역 무지개 가족봉사단 50여명이 청양관내 독거어르신을 찾아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16개의 다문화, 비다문화가정 부모와 자녀 등이 참여, 독거어르신에게 손 마사지와 환경미화, 말벗 활동 등을 펼치며 공동체 의식을 함양했다.

무지개 가족봉사단은 이번 봉사에 앞서 지난 5월 오리엔데이션과 봉사자 교육을 받았으며 6월에는 청양읍과 남양면 등 독거어르신을 찾아 봉사활동을 실시해 주변의 칭송을 받기도 했다.

이들은 앞으로 10월까지 봉사활동을 펼칠 예정으로 봉사활동에 적극성을 보이고 있다.

도립대 관계자는 "언어와 문화가 달라도 서로 존중하고 보살피는 마음이 커진다면 지역 사회는 보다 행복해 질 수 있다"며 "이번 봉사가 가정들이 어울려 자존감을 높이고 지역 어르신에게는 행복함을 증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