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괴산군, 폐사 가축 처리비 확대 지원

2020-07-14기사 편집 2020-07-14 10:57:06      오인근 기자 inkun0815@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괴산]괴산군이 기존에 지원하던 폐사 가축 처리비용 지원 대상을 확대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군은 폐사 가축의 불법 매립 및 유통을 방지하기 위해 4개월령 이상의 소 또는 성축 사슴이 폐사했을 때 군 매립장에서 처리할 경우 두당 25만 원을 지원해왔다.

올해 30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한 괴산군은 지난달 15일부터 4개월령 미만의 소에 대해서도 t당 2만 원의 지원금을 확대 지급하고 있다.

지원금을 받기 위해서는 법정 전염병 이외의 원인(일반 질환, 부상, 난산)으로 폐사된 가축이어야 하고, 소의 경우 쇠고기 이력제 위탁관리기관에 출생신고를 했어야 한다.

연미영 군 축수산과장은 "폐사 가축 처리비 확대 지원을 통해 불법 매립 및 유통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가축질병과 환경오염을 방지할 수 있을 것"이라며 "축산농가와 주민들에게 귀 기울여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정책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