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옥천지구협의회 주거환경개선봉사 실천

2020-07-09기사 편집 2020-07-09 10:12:49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옥천군지구협의회가 주거환경개선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있다.사진=옥천군 제공


[옥천]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옥천지구협의회 (강형근 부회장) 주거환경개선봉사 활동을 9일 전개했다.

이날 옥천 양수리 사례관리대상자 가정을 방문해 대청소 및 빨래세탁 등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대상자는 평소 다발성신경병증으로 거동이 불편하고 알코올중독과 우울증을 앓고 있어 현재 병원에 입원치료 중이다.

상태가 호전되어 퇴원을 앞두고 있으나 혼자서는 집안청소도 힘든 상태여서 환경개선이 시급한 상황이었다.

옥천군주민복지과로부터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들은 적십자봉사회 회원 13명은 대상가정을 방문해 대청소는 물론 빨래 세탁과 이불, 식품, 생필품 등 50만 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했다.

강형근 부회장은 "여기에 살고 계신 분도 깨끗해진 집안처럼 하루빨리 건강해지길 바란다"며 "어려운 환경에 살고 계신 분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살아갈 수 있도록 좀 더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옥천지구협의회는 매년 CJ물품 판매수익금으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