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당진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카자흐스탄서 입국한 외국인 3명

2020-07-07기사 편집 2020-07-07 11:06:53      차진영 기자 naepo4118@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그래픽=대전일보DB]

[당진]당진시에서 첫 번째 코로나19확진자가 발생했다.

당진시에 따르면 코로나19확진자는 5일 카자흐스탄발 입국한 외국인 3명이다.

확진자 3명은 같은 비행편으로 입국했으며 현재 무증상 상태로 지난 6일 오전 10시경 당진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한 결과 7일 오전 8시경 양성으로 확진판정 됐다.

이들 3명은 오후1시경 천안의료원 격리병상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당진시보건소에서는 질병관리본부 역학조사관의 지휘 하에 충남도 역학조사반과 당진시 역학조사반이 합동으로 심층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당진시는 우선 역학조사로 확진자의 기본동선을 파악했으며, 보건소 방역대책반이 기본동선에 포함된 자가격리지와 1차적으로 확인된 동선에 대해서도 긴급하게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이동동선의 경우 확진자의 기억에 의한 동선으로 감염과 관련하여 일부 변경될 수 있으며 앞으로 CCTV와 신용카드 추적, 접촉자 모니터링 등 심층조사를 통해 감염원과 감염경로를 재확인할 예정이다.

차진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차진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