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계룡시새마을지회, 알알이 이웃사랑 맺힌 감자 수확

2020-07-05기사 편집 2020-07-05 11:48:26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새마을운동 계룡시지회(지회장 황근택) 70여명이 지난 3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감자를 수확하고 있다. 사진=계룡시새마을지회 제공

[계룡] 새마을운동 계룡시지회(지회장 황근택) 70여명은 지난 3일 이웃사랑 실천을 위한 감자 수확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수확한 감자는 지난 3월 회원들이 두마면 왕대리 휴경지 1984㎡에 240㎏분량의 씨감자를 파종해 정성껏 키워왔다.

수확된 감자는 지역주민들에게 저렴하게 판매하고, 판매 수익금은 불우이웃이나 홀몸 어르신 돕기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금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황근택 지회장은 "내 일처럼 봉사해주신 회원들의 노력과 사랑 덕분으로 올해 감자 농사가 잘되어 기쁘다"며 "판매수익금은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시간을 보내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값지게 사용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보탬이 되는 사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