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도, 도시가스 소비자요금 평균 12.62% 인하

2020-07-02기사 편집 2020-07-02 14:27:10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소비자정책위 열고 1권역 12.19%, 제2권역 13.04% 각각 내려

충남지역 도시가스 소비자 요금이 이달부터 평균 12.62% 인하된다.

충남도는 최근 2020년도 도시가스 공급비용 조정을 위한 소비자정책위원회를 열고 도시가스 공급비용 인하를 확정했다.

이번에 확정된 요금은 제이비 공급지역인 제1권역(천안, 공주, 보령, 아산, 논산, 금산, 부여, 서천)이 메가줄(MJ)당 1.9335원(12.19%) 인하된 13.9334원이다.

미래엔서해에너지 공급지역인 제2권역(서산, 당진, 홍성, 예산, 태안)은 전년대비 MJ당 2.0019원(13.04%) 인하된 13.3552원으로 결정됐다.

이번 도시가스 소비자 요금이 인하된 것은 평균공급비용 대비 도매 요금이 하락한 영향이 컸다.

실제 전년대비 평균공급비용이 1.43% 인상됐지만, 도매요금은 14.41% 하락했다. 이에 따른 최종 소비자 요금은 제1권역이 12.19%, 제2권역은 13.04% 인하했다.

구체적으로 주택 난방용 소비자 요금은 제1권역이 MJ당 17.2702원에서 15.6189원으로 9.56% 내렸고, 제2권역은 16.9972원에서 15.2727원으로 10.15% 하락했다.

산업용 요금은 제1권역이 MJ당 15.0258원에서 12.9371원으로 13.90% 내렸으며, 제2권역은 14.4386원에서 12.3166원으로 14.70% 떨어졌다.

이번에 확정된 공급비용은 7월 1일 사용분부터 내년 6월 30일까지 적용된다.

충남도 관계자는 "도시가스 평균공급비용이 인상됐으나, 도매요금이 큰 폭으로 하락해 소비자 부담이 많이 줄었다"며 "도시가스회사의 공급배관 투자 확대와 안전관리 강화 및 서비스 수준 향상이 이루어지도록 철저히 관리하겠다"고 말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